개막전부터 터졌다! 알렉스‧링컨 동반 TC 달성[기록]

인천/강예진 기자 / 기사승인 : 2021-10-16 17:17:47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 


우리카드 알렉스와 대한항공 링컨이 첫 경기부터 나란히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다.

대한항공과 우리카드는 16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-2022 V-리그 개막전을 가졌다. 결과는 3-1로 대한항공의 승.

첫 경기부터 화끈했다. 우리카드는 알렉스가, 대한항공은 링컨이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하면서 역대 206호와 207호가 같은 날 나왔다.



알렉스는 서브 3개, 블로킹 3개를 묶어 총 26점을 기록했고, 링컨은 블로킹 4개, 서브 3개를 포함 31점을 올렸다.

사진_인천/문복주 기자

 

[저작권자ⓒ 더스파이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주요기사

더보기

HOT PHOTO

최신뉴스

더보기